[수입] 로얄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류재준 : 첼로협주곡, 마림바협주곡, 오페라 서곡 '장미의이름' (해외배송 가능상품)

상품 상세 정보
상품명 [수입] 로얄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류재준 : 첼로협주곡, 마림바협주곡, 오페라 서곡 '장미의이름'
Name Royal Philharmonic Orchestra : Jeajoon Ryu
음반사 RPO
연주자/단체 Gregorze Nowak(cond), Arto Noras(vc), Moon Kyung Hahn(mar), Royal Philharmonic Orchestra
배송방법 택배
배송료 3,000 원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상품 정보
판매가
할인판매가 21,000원 (100% 할인)
할인금액 총 할인금액 원
(모바일할인금액 원)
적립금

0원(0%)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실시간 계좌이체시 적립금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

에스크로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

제휴적립금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원 (10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배송
Quantity 수량증가 수량감소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0 (0개)
Buy now
구매하기
  • SNS scrap
  • 배송 방법 : 택배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3,000원
    배송 기간 : 3일 ~ 7일
    배송 안내 :
  • [음반소개]


    첼리스트 아르토 노라스와 로얄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흠잡을 데 없는 기교와 깊이 있는 사운드 - 첼로 협주곡 ‘Lacrima(눈물)’ 수록


    아메리칸 레코드가이드에서 ‘그의 음악은 나를 경악시키고, 동시에 음악적 희열로 고조시키며 넋을 잃게 만들었다‘라고 극찬한 작곡가 류재준의 새앨범이 RPO 레이블에서 10월1일 발매한다.


    쇼팽음악원의 작곡가 마리안 보르코프스키는 ‘류재준의 바이올린 협주곡은 네오 바로크시즘이라는 장르의 시발점으로 볼 수 있는 특별한 성과’라는 평가를 하고, 많은 언론사들 역시 ‘오늘날 가장 흥미로운 오케스트라 작곡가 중 한명’ (사이클릭 디프로스트, 조슈아 메기), ‘진정한 독창성과 뺴어난 형식을 지녔다!’ (올뮤직닷컴, 엉클 데이브 루이스), ‘류재준은 작품을 통해 구조적인 온전함을 유지하는 동시에 끊임없이 간결하면서도 함축적인 새로운 내용을 소개하는 비범한 능력을 가졌다.’ (클래식 로스트앤파운드)라는 이야기 하며 관심을 표하곤 한다.


    이번 앨범에서는 2010년부터 2015년에 걸쳐 작곡된 ‘첼로협주곡’, 2015년 작 ‘마림바협주곡’, 그리고 오페라서곡 ‘장미의이름’(2010~) 등이 수록되었다.


    수록곡인 첼로 협주곡은 첼리스트 아르토 노라스가 들려주는 깊은 울림과 흔치 않은 기교를 감상할 수 있으며, 노장 첼리스트와 로얄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폭풍과 같은 열정으로 충만한 작곡가의 웅대한 악상을 솔로와 오케스트라의 유기적인 연주로 더 깊이 있고 낭만적으로 펼쳐내고 있다.


    마림바 협주곡은 젊은 마림비스트 한문경이 연주하며, 작곡가의 한층 간결하고 응축된 형식과 독창적인 음악어법을 신선하고 호소력있는 마림바 솔로와 오케스트라의 전개로 풀어냈다. 특히 2악장은 작곡가가 2014년 한국에서 있었던 비참한 사건을 형상화하며 ‘세월호의 희생자들을 위한 애가’ 라는 부제를 붙이며 어린 학생들의 즐거운 여행의 시작과 그날의 비극, 그리고 어린 학생들과 의인들의 소천을 그려냈는데 이는 지휘자인 그제고쉬 노박과 마림바 한문경, 그리고 로얄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감정을 표현했다. 한국에서 열린 세계 초연 후 초연 후 핀란드 타피올라, 바르샤바에서 연주된 바 있는 마림바 협주곡은 2016년 10월 30일 예술의전당에서 펜데레츠키와 신포니아 바르소비아가 연주한다.


    이탈리아의 소설가 움베르토 에코의 소설이 원작인 오페라서곡 ‘장미의이름’ 이 수록되어 있으며 오페라 전곡은 2017년 폴란드 브르츠와프 오페라 하우스 (Wroclaw Opera House)와 이탈리아에서 초연을 앞두고 있다. 오페라 서곡 ‘장미의 이름’은 폴란드, 영국, 미국, 멕시코, 핀란드 등 각지에서 연주된 바 있다.  


    [상세정보]


    원제 : Royal Philharmonic Orchestra : Jeajoon Ryu

    작곡가 : 류재준(Jeajoon Ryu)

    Category Number : RPO SP 056

    연주자 : Gregorze Nowak(cond), Arto Noras(vc), Moon Kyung Hahn(mar), Royal Philharmonic Orchestra

    제작사: RPO

    출시일(발매일): 2016년 9월

    디스크 수: 1 Disc


    [Track listing]

    Concerto per violoncello ed    orchestra, ‘Lacrima’ (world Premiere)

    [1] Andante con delicatezza  – Allegretto con calore –  Allegretto con animoso –  Moderato con espressivo

    [2] Allegro con delicatezza –  Molto Allegro con fuoco –  Andante con comodo

    [3]  Moderato Pastorale –  Allegretto con calore –  Allegro con duramente –  Moderato con sentiment

    [4]  Allegro vivace –  Andante con affetto


    Concerto per marimba ed orchestra(world Premiere)

    [5] Allegro con moto

    [6] Andante tempo di valse  ‘Threnody to the Victims of Sewol Ship’

    [7] Finale - Molto Vivace


    [8] Overture ‘Il nome della rosa’(world Premiere)

    판매자 정보